뉴스센터

대한민국의 도움을 받는 1,300명의 과테말라 가족들

Published on 2014/12월/08

WFP 과테말라 지역사무소는 대한민국 정부로부터 미화 십만 달러를 지급받았습니다. 이 기부금은 WFP로 하여금 과테말라에 있는 1,300명의 가족들을 한 달 동안 도울 수 있게 할 것입니다.

 

과테말라 – 유엔세계식량계획(WFP) 과테말라 지역사무소는 대한민국 정부로부터 미화 십만 달러를 지급받았습니다 기부금은  과테말라 대통령 오토 페레즈 몰리나의 호소에 기인한 것입니다끝나지 않는 가뭄으로 많은 과테말라 사람들이 고통 받고 있었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대한민국의 기부에 매우 감사하고 있으며그들의 소중한 기여에 박수를 보냅니다 기부금을 가지고 과테말라 정부와의 협력을 통해 우리는 가뭄으로 고통 받고 있는 사람들을 도울 계획입니다.”  WFP 과테말라 사무소장마리오 투쳇 씨가 말했습니다.

 

가뭄커피에 도는 전염병 그리고 인상된 식량 가격은  동안 과테말라 지역에 있는 가족들의 식량 안보를 위협해 왔습니다.

 

 

WFP 중앙 정부와 함께 위험에 처한 사람들의 영양 상태를 돕고 지역 사회가 안정될  있도록 피해를 입은 주민들에게꾸준히 식량을 지원했습니다.

 

지원을 받는 가족들은 WFP에만 의지하게 되는 것을 예방하게 해주는 회복 워크샵에도 참석할 예정입니다이러한 계획은피해를 입은 사람들로 하여금 스스로 회복력을 기를  있도록 하는 전략의 일부입니다. WFP 노력과 과테말라 정부의도움이 이를 가능케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