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센터

한국 피자헛, 세계기아해방(WHR) 캠페인 전개

Published on 2012/9월/26
피자헛, 2012 세계기아해방(WHR, World Hunger Relief) 캠페인 선포식
재미와 즐거움을 주는 한국 피자헛이 10월 한달 간 굶주림으로 고통 받는 전세계 어린이를 위해 저희 WFP와 함께 모금 활동에 나섰습니다.

 

한국 피자헛은 2012 세계기아해방(WHR, World Hunger Relief) 캠페인 선포식을 26일 피자헛 레스토랑 압구정 2호점에서 개최했습니다.
 
이번 선포식에는 한국 피자헛 이승일 대표와 유엔 세계식량계획(WFP) 한국사무소 임형준 소장, 피자헛 광고 모델 이승기 등이 참석해 캠페인 의미를 되새기고 동참을 호소했습니다. 또 민간 홍보대사 자격으로 페이스북을 통해 캠페인 활동에 동참할 ‘피자헛 WHR 서포터즈’가 참석했습니다.
 
 
세계기아해방 캠페인은 피자헛의 모기업인 얌 브랜즈(YUM! Brands)가 저희 유엔세계식량계획(WFP)과 2007년부터 매년 진행하고 있는 기아 돕기 자선 캠페인이다. 선포식을 시작으로 10월 4일부터 31일가지 약 한 달간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기아 돕기 활동을 진행합니다.
 
피자헛은 캠페인 기간 동안 기아 돕기 특별 메뉴 ‘WHR 샘플러(윙 2조각+텐더 2조각, 2500원)을 판매합니다. WHR 샘플러 판매 수익금은 유엔 산하 세계식량계획을 통해 기아를 위한 영양죽을 마련할 수 있는 기금으로 사용될 예정입니다.
 
피자헛 이승일 대표는 “전 세계 7명 중 한 명은 한끼 식사조차 해결하지 못하는 심각한 기아를 겪고 있는 만큼, 함께 살아가는 사회를 위해 지속적으로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며 “이번 캠페인을 통해 일상 속 작은 나눔으로 단순한 한 끼 식사를 넘어, 삶의 희망과 꿈을 나누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습니다.
 
한국 피자헛 모델 이승기는 “한국 피자헛 모델로서 의미있는 캠페인에 3년 연속 참여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많은 분들이 캠페인 활동에 참여해 전 세계 어린이들의 소중한 생명을 지켜주길 바란다”고 소감을 말했습니다. 
 
한편, 한국 피자헛은 WHR 샘플러 판매와 함께 임직원 자선 쿠킹클래스, 페이스북 서포터즈 활동, 스타 팬사인회 및 자선 경매 등 다양한 활동을 본격 진행할 계획입니다. 보다 자세한 캠페인 내용은 피자헛 페이스북(www.facebook.com/enjoypizzahut)을 통해 확인 가능합니다.